친환경 시티카 "MINI 일렉트릭이다!" 온라인 예약...4600만원부터
친환경 시티카 "MINI 일렉트릭이다!" 온라인 예약...4600만원부터
  • 지피코리아
  • 승인 2022.01.14 17: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리미엄 소형차 브랜드 'MINI'는 11일부터 다음달 28일까지 브랜드 최초의 순수전기 모델 'MINI 일렉트릭' 사전예약을 미니샵 온라인을 통해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MINI 일렉트릭은 프리미엄 소형 세그먼트 유일의 순수전기차이자 MINI 브랜드의 완전 전기화 시대를 여는 첫 번째 모델이다. 오는 3월 국내에 공식 출시된다. 가격은 4600만원에서 5100만원선이 될 예정이다.

최고출력 184마력, 최대토크 27.5㎏·m를 발휘하는 전기모터가 탑재된다. 작고 가벼운 전기 드라이브 트레인과 전기차 특유의 저중심 설계로 보다 민첩한 주행 감각을 자랑한다. 1회 충전 주행거리는 복합 159㎞이며 급속충전시 80%까지 약 35분 소요된다.

MINI 일렉트릭은 MINI 3-도어 해치백만의 뚜렷한 정체성을 지닌 디자인과 감각적인 개성을 고스란히 간직한 채, 소형 순수전기차만이 선사할 수 있는 한 차원 높은 수준의 감성적 주행성능을 제공한다. 앞뒤 엠블럼과 사이드 미러 캡에는 MINI 브랜드의 순수전기 모델임을 상징하는 옐로우 컬러가 적용된다. 실내에도 MINI 일렉트릭 전용 로고와 전용 기어 노브, 스타트·스톱 버튼이 장착된다.

MINI 일렉트릭은 '클래식'과 '일렉트릭' 두 가지 트림으로 출시된다. 클래식 트림에는 열선 시트, 후방 카메라 등의 편의사양과 함께 애플 카플레이 무선 연결을 지원하는 커넥티드 기능이 기본 제공된다. 상위 트림인 일렉트릭 트림에는 보행자 접근 및 차선 이탈 경고 기능 등을 포함한 드라이빙 어시스턴트와 액티브 크루즈 컨트롤 등 고급 사양이 추가로 적용된다.

MINI코리아는 사전예약자들에게 우선 출고 혜택을 제공한다. 차량 드레스업 데칼 패키지 또는 MINI 내연기관 모델 10일 시승권 등 다양한 선물을 증정한다.

/지피코리아 김기홍 기자 gpkorea@gpkorea.com, 사진=MINI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