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카이맨 GT4 랠리’ 생산 계획 발표
포르쉐, ‘카이맨 GT4 랠리’ 생산 계획 발표
  • 김수연 기자
  • 승인 2019.01.22 17: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르세 야생마인 ‘카이맨 GT4 랠리’가 생산 단계를 밟을 전망이다.

포르쉐 AG는 최근 이러한 내용을 밝히면서 ‘바이작(Weissach)의 모터스포츠 부서에서 2020년 시즌 목표로 FIA R-GT 규정을 준수하는 ’포르쉐 718 카이맨 GT4 클럽스포츠’를 개발 중’이라고 전했다. ‘올게 왔다’라는 표현이 가장 걸맞는 발표다. 

포르쉐의 미래 랠리카는 2018년에 개발된 카이맨 GT4 클럽스포츠가 아닌, 올해 1월 초에 공개된 718 카이맨 GT4 클럽스포츠를 기반으로 생산될 예정이다. 3.8리터 6기통 수평대향 엔진을 탑재해 최고 출력 425마력을 발휘하는 718 카이맨 GT4 랠리는 GT4 시리즈, 클럽스포츠 그리고 트랙데이 이벤트에 참가할 수 있는 커스토머 레이싱카다. 

특히, 더 강력한 주행 성능과 환경 파괴 없는 지속 가능한 부품 사용에 주안점을 두고 개발되고 있으며, 포르쉐 718 카이맨 GT4 클럽스포츠는 최초로 천연 섬유 복합 재료로 구성된 차체 부품을 사용한다.

2018년 독일 랠리에 등장한 포르쉐 카이맨 GT4 콘셉트 랠리카는 랠리 팬 캠프, 팀, 드라이버, 대회 주최자들로부터 긍정적인 평가를 받아왔다. 

/지피코리아 김수연 기자 autokim@gpkorea.com, 사진=포르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