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tvN 드라마 '화양연화'에 티구안ㆍ아테온 등 차량지원
폭스바겐, tvN 드라마 '화양연화'에 티구안ㆍ아테온 등 차량지원
  • 박한용
  • 승인 2020.05.15 17: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폭스바겐코리아는 인기리에 방영 중인 tvN 토일 드라마 '화양연화-삶이 꽃이 되는 순간'에 차량 협찬을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지난달 첫 방영된 '화양연화'는 가장 빛나는 시절 속 사랑과 추억을 뒤로하고 운명적으로 재회한 한재현(유지태 분)과 윤지수(이보영 분)의 이야기를 그린 감성 멜로 드라마이다. 매회 탄탄한 스토리와 세련된 영상미로 시청자들의 감성을 자극하며 마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다.

폭스바겐코리아는 투아렉, 티구안, 아테온 총 3대 차량을 협찬하며 극 중에서 각 모델들의 다양한 매력을 시청자들에게 전하고 있다.

먼저 폭스바겐의 플래그십 SUV 투아렉은 재계를 대표하는 매력적인 꽃중년 기업가 한재현의 차량으로 등장한다. 우아하면서도 정제된 디자인의 투아렉은 한재혁 캐릭터의 스마트한 분위기를 배가시키며 몰입감을 한층 높이고 있다.

베스트셀러 티구안은 자신만의 방식으로 자유로운 삶을 즐기는 LP바 주인 주영우(이태성 분)의 애마로 등장한다. 또 프리미엄 세단 아테온은 세련된 대형 로펌 변호사 이세훈(김영훈 분)이 타고 등장해 아테온만의 감각적인 이미지를 한층 돋보이게 만든다.

이 중 3세대 신형 투아렉은 프리미엄한 내외관 디자인과 선도적인 최첨단 기술, 다이내믹한 성능까지 모두 갖춰 프리미엄 SUV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는 모델이다. 전세계 누적 판매량 100대를 돌파한 투아렉은 지난 2월 국내 출시 이후 한 달 만에 단숨에 수입 럭셔리 SUV 시장 톱3에 이름을 올렸다.

티구안은 우수한 품질과 주행성능, 실용성, 경제성 등 동급 경쟁모델을 압도하는 뛰어난 상품성으로 무장한 폭스바겐의 대표 인기 모델이다. 기존 전륜구동 모델에 이어 지난 4월 사륜구동 모델까지 더해져 올해 3월, 4월 두 달 연속 판매대수 1000대를 돌파, 수입 SUV 시장 최고 베스트셀러의 자리를 굳건히 하고 있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폭스바겐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