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인기 애플파이 '라플' 국내 상륙...신세계 강남에 1호점 오픈
日 인기 애플파이 '라플' 국내 상륙...신세계 강남에 1호점 오픈
  • 김기홍
  • 승인 2018.04.11 14: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에서 애플파이 열풍을 불러온 디저트 브랜드 `라플(RAPL)`이 11일 강남 신세계 백화점에 국내 1호점 매장을 오픈했다.

라플은 전 세계에서 1초에 하나씩 팔리는 베이크 치즈타르트로 유명한 일본 ‘BAKE.Inc’에서 운영하는 애플파이 전문점으로, 일본 브랜드명은 ‘링고(RINGO)’이다. 현재 도쿄 이케부쿠로점을 비롯해 일본 내 7개 매장을 갖고 있는 라플은 사과 과육과 커스터드 크림의 달콤한 맛, 144겹의 바삭한 파이의 식감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기존의 애플파이와는 다른 독특한 제품 모양과 매장 인테리어로 SNS에서 화제를 모으며, 국내의 젊은 소비자들에게도 일본 여행 시 꼭 가봐야 할 디저트 핫플레이스로 잘 알려져 있다.

한국 라플 역시 일본과 동일하게 직접 굽는 작업실이 함께 있는 일체형 매장 컨셉으로 운영된다. 매일 매장에서 홋카이도에서 직송된 재료를 사용해 파이를 구운 뒤 신선한 커스터드 크림을 채워 한번 더 굽는 시스템으로 바로 만든 애플파이를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제품은 홋카이도의 자사공장에서 직송된 반제품을 매일 매장에서 구워 신선한 커스터드 크림을 채워 넣어 한번 더 굽는 것으로 갓 맛든 상태로 고객에게 제공한다. 144겹의 바삭바삭한 파이 생지 및 파이와 잘 어우러지는 사과 과육과 부드러운 커스터드 크림을 일본과 동일하게 경험할 수 있다.

/지피코리아 김기홍 기자 gpkorea@gpkorea.com, 사진=라플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