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WTCR 개막우승! 'i30 N TCR' 포디움 점령하다
현대차 WTCR 개막우승! 'i30 N TCR' 포디움 점령하다
  • 지피코리아
  • 승인 2018.04.10 0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가 TCR의 최고권위인 월드투어링카 대회 ‘2018 WTCR(World Touring Car Cup)’ 개막전에서 우승을 거뒀다.

현대차 i30 N TCR 경주차는 주말인 6~8일 모로코에서 열린 WTCR 개막전 3연속 경기 가운데 1, 2레이스의 시상대를 싹쓸이 하다시피 위력적 모습으로 레이스를 점령하는 쾌거를 일궜다.

1차전은 1, 2위에 올랐고, 3차전은 1~3위 시상대를 현대차가 싹쓸이해 데뷔 첫 시즌 최고의 강자로 떠올랐다. '스트리트 파이터'라는 별명의 가브리엘 타퀴니가 공격적이고 과감한 레이스로 개막 1, 3경기 우승을 거뒀고 "가장 강력한 TCR 경주차였고, 선수들이 지쳤을 뿐 경주차는 시종 최고의 파워를 자랑했다"고 엄지손가락을 세웠다.

이번 대회에서 i30 N TCR은 아우디 RS3 LMS, 폭스바겐 골프 GTi, 혼다 시빅 타입 R, 푸조 308 등 C세그먼트 고성능 경주차 25대의 경합 끝에 종합 순위 1,2위에 등극했다.

2018 WTCR 대회는 2017년 말 ‘TCR 인터내셔널 시리즈’와 ‘WTCC’가 합병돼 새롭게 탄생한 대회로 F1, WRC 등과 함께 국제자동차연맹인 FIA 공인 대회 중 하나다. 이번 모로코에서의 개막전을 시작으로 유럽, 아시아, 중동 등 총 10개국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매 대회 별 총 3번의 결승이 진행된다.

현대차의 i30 N TCR 경주차는 이번 대회에 고객 레이싱팀인 ‘BRC 레이싱팀’에서 2대가, ‘이반 뮐러 레이싱팀’에서 2대가 참가해 2018 WTCR 대회에 총 4대가 출전했다.

2018 WTCR 대회의 다음 경기는 헝가리에서 오는 27일~29일까지 개최될 예정이다.

/지피코리아 김기홍 기자 gpkorea@gpkorea.com, 사진=현대차, 동영상=유튜브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