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TCR 코리아 챔피언십’ 공식 후원
금호타이어, ‘TCR 코리아 챔피언십’ 공식 후원
  • 김기홍
  • 승인 2018.05.21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호타이어는 21일 국내 최초로 출범하는 TCR 코리아의 공식 프로모터인 ‘코리아모터스포트브릿지’와 ‘TCR 코리아 투어링카 시리즈’ 후원에 대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TCR(Touring Car Racing)은 2015년 처음 출범한 양산차 기반의 국제 모터스포츠 대회로 2017년에는 전세계 28개국에서 총 230경기가 펼쳐졌다. 모든 TCR경기는 FIA(국제자동차연맹)가 인증한 동일한 규정으로 운영되며 출전 차량에는 최고 출력 350마력의 2.0ℓ 터보 엔진과 시퀀셜 변속기 등 완성도 높은 드라이빙 시스템을 장착해 주행 성능을 업그레이드 시켰다.

그에 비해 대회 규정상 엔진을 포함한 출전 차량 가격을 약 13만5000 유로(1억7000만원) 선으로 제한하고 있어 기존 고비용 구조의 레이스와 달리 합리적인 차량가격과 운영비용으로 효율적인 레이스가 가능하기에 다양한 팀과 선수들이 출전할 수 있다.

이날 조인식에는 김성 금호타이어 G.마케팅담당 상무와 전홍식 코리아모터스포트브릿지 대표를 비롯한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금호타이어는 TCR 코리아의 공식 타이어로 지정되어 올 한해 이 대회를 후원한다.

특히 TCR 아시아와 통합전으로 펼쳐지는 이번 대회는 8월 25일~26일(영암 KIC) 개막경기를 시작으로 9월 29일~30일(인제스피디움), 11월 3일~4일(영암 KIC) 등 총 6라운드 3회의 대회를 치른다. 각 대회에서 2회씩의 예선과 결승전을 가지며 대회 우승자에게는 2018년 TCR 국제대회 참가자격이 부여된다.

이번 TCR 코리아 대회에는 지난 2017년 10월 중국 저장성에서 열린 TCR 인터내셔널 시리즈에서 데뷔와 함께 우승을 차지한 현대차 i30N TCR를 비롯해 아우디 RS3 LMS TCR, 폭스바겐골프 GTI, 혼다 시빅 TCR 등 각 메이커를 대표하는 양산차들의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김성 금호타이어 G.마케팅담당 상무는 “차량과 서킷의 접점인 타이어는 속도와 압력, 급제동과 급커브 등 극한의 레이싱 상황에서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한다”며 “국내 최초로 출범한 TCR 코리아 투어링카 시리즈의 성공을 기원하며 금호타이어와 TCR 코리아의 훌륭한 파트너십이 모터스포츠의 대중화를 이끌길 바란다”고 말했다.

/지피코리아 김기홍 기자 gpkorea@gpkorea.com, 사진=금호타이어, TCR


관련기사